KR EN

게시판

[제주일보] 제주 원도심서 미술작품 전시‧판매 장 선다

본문

63814_40006_5953.jpg
지난해 열린 제3회 제주아트페어 모습.



[제주일보=신정익 기자] 제주시 원도심 골목에 예술작품 전시와 판매장이 선다.

(사)제주클로컬제주연구원과 비아아트는 제4회 제주아트페어를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제주시 원도심의 샛물골 여관길(관덕로 15길)에 있는 숙박업소 4곳에서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대동호텔과 동성장, 포레스트게스트하우스, 옐로우게스트하우스 등에서 열리는 아트페어에는 한국과 일본, 태국 작가 38명이 참여한다.

매년 공모를 통해 선발된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제주아트페어는 20~30대 청년작가들이 지역주민, 예술관계자들과 소통하면서 미술시장을 경험하는 장을 마련하고 있다.

‘청년작가 미술시장’에는 제주의 젊은작가 7명을 비롯해 27명의 한국 작가와 일본의 젊은 예술가 4명의 회화, 사진, 판화, 설치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이 전시되고 판매된다.

올해 아트페어에서는 또 ‘예술가와 여관’이라는 주제로 중견작가들이 참여하는 프로젝트도 시도된다.

샛물골 여관길의 장소성에 대해 강운, 김상연 등 국내 중견작가 6명이 옛 여관, 샛물골, 제주, 여행이라는 키워드로 풀어낸 해석을 바탕으로 진행한 작업을 선보인다.

신정익 기자 chejugod@jejuilbo.net